홈
사이트맵
찾아오시는길
홈으로 소살소살 > 일필휘지
 
작성일 : 2018-04-08 14:33
2018년 4월 1일 방명록
 글쓴이 : 최명희문학관
조회 : 353  


2018.04.01 방명록(1).jpg

2018.04.01 방명록(2).jpg

2018.04.01 방명록(3).jpg

2018.04.01 방명록(4).jpg

2018.04.01 방명록(5).jpg

 

2018/04/01

조미경

용인

. 한복. 여행화이팅!

2018/04/01

이소연

전주

좋은 추억 만들고 갑니다~

2018/04/01

유병선

세종

순리대로 행복하게

2018/04/01

문영은

인천

필사체험 정말 좋았어요!

2018/04/01

박소연

전주

전주 시민으로서 자랑스럽 습니다~!

2018/04/01

채연희

전주

최명희 작가님께 많은 위로를 받은거 같아요!

2018/04/01

이정은

전주

작가님의 글 속에서 생생한 묘사를 느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2018/04/01

박성연

양산

글씨가 예뻐요.

2018/04/01

손준호

수원

혼불읽어 봐야겠어요...

2018/04/01

류미림

수원

아름다운 공간, 잘 보다 갑니다.

2018/04/01

신현실

수지

감사 합니다.

2018/04/01

권은덕

서울

잘 보고 갑니다.

2018/04/01

黄圭参

서울

사랑, 사랑의 끝은 어디인가?

2018/04/01

윤성희

서울

두번째 방문입니다.

오늘도 잘 다녀갑니다.

2018/04/01

엄제노파

서울

몇 십년 만에 써보는 편지같은 짤막한 글입니다만. 쓰고싶다는 욕망이 지금부터 저를 성장시키지 않을까요?

2018/04/01

김소영, 박경문

충남

봄처럼...꽃잎처럼...바람처럼... 그때 우리...

2018/04/01

 

 

도하연, 도재철

2018/04/01

정소영

서울

강형준: 원고지에 글도 오랫만에 쓰고 좋은시간 이었습니다.

정소영: 잘 보고 갑니다. 존경스러워요^^

2018/04/01

김양수

대전

김양수: 늘 오늘처럼 행복하자.

사라:○○○

2018/04/01

具滋權

全州

(조팝나무엔 핀 꽃이 내맘같아 보였다. 좁쌀처럼 작은꽃이 수십만 송이가 피어본다)

2018/04/01

구본주

전주

왔다갑니다.

2018/04/01

なかむら

日本

だまれくろやろ!

2018/04/01

전승종

노안나

전주

사랑합니다.

2018/04/01

오경환

고양

행복하자

2018/04/01

윤데의

거제

Pyeong chang Doping =>

2018/04/01

황주희

대구

황주희 왔다갑니다.

 

 


 
 

Total 42,931
번호 제   목
42931 2018년 12월 15일 방명록
42930 2018년 12월 14일 방명록
42929 2018년 12월 13일 방명록
42928 2018년 12월 12일 방명록
42927 2018년 12월 11일 방명록
42926 2018년 12월 9일 방명록
42925 2018년 12월 8일 방명록
42924 2018년 12월 7일 방명록
42923 2018년 12월 6일 방명록
42922 2018년 12월 5일 방명록
42921 2018년 12월 4일 방명록
42920 2018년 12월 2일 방명록
42919 2018년 12월 1일 방명록
42918 2018년 11월 30일 방명록
42917 2018년 11월 29일 방명록

 1  2  3  4  5  6  7  8  9  10    

사이트맵찾아오시는길    로그인
(55042)전북 전주시 완산구 최명희길 29 최명희문학관 | TEL : 063-284-0570 | FAX : 063-284-0571
E-mail: jeonjuhonbul@empas.com, CopyrightⓒHONBUL. All rights reserve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