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사이트맵
찾아오시는길
홈으로 소살소살 > 천필만필
 
작성일 : 2019-08-21 15:46
제9회 가족과 함께하는 동시화 대회 결과를 발표합니다
 글쓴이 : 최명희문학관
조회 : 558  

◦주최·주관: 한국동시문학회 전북동시읽는모임, 최명희문학관
◦후    원: 전라북도교육청
◦시 상 식: 8월 31일(토) 오전 10시 최명희문학관


 

제9회 가족과 함께하는 동시화대회 시상식.jpg

제9회가족동시화대회 수상자 명단.jpg

 


“휘리릭 휘리릭 쓱쓱 싹싹~ 경쟁이나 하듯이 온 가족이 집중해서 동시화를 그렸습니다. 1등 하지 않아도 된다는 아빠도, 100점이 중요하지 않다는 엄마도 몇 번이나 도화지를 바꾸고 생각을 모아서 그림도 그리고 색칠을 했어요. 특히 아빠는 두 공주의 사진이 잘 나와야 한다고 그림보다는 인물사진에 이쪽으로, 저쪽으로 찰칵! 찰칵! 하마터면 “김치~” 할 뻔했어요. 저는 사실 아직 1등이 뭔지 정확히 잘 모르겠어요. 그런데 학교에서 받아쓰기나 수학은 100점을 맞고 싶어요. 1등과 100점이 똑같지는 않지만, 여러 동시를 읽으면서 “너는 1등 하지 마!”라는 동시가 눈에 쏙! 가슴에 꽝! 하고 들어왔어요. 받아쓰기 100점을 자주 맞아도 다음번 받아쓰기 시험이 걱정되고 긴장을 해요. 90점을 두 번 맞았을 때는 너무나 속상했어요. 1등을 했는데 웃지 못하는 영석이 마음이 이해가 돼요. 그런데 사실 저는요, 공부도 1등하고 싶고, 노는 것도 1등 하고 싶고, 집에서 밥도 1등으로 먹고 싶어요. 아빠, 엄마 사랑해요.” ∥한예서(저학년부 대상 수상자·전주우림초등학교 2학년)

“가족들과 진안 마이산으로 캠핑을 하러 갔을 때 산벚나무 꽃잎이 너무 아름답게 흩날리던 모습이 생각나서 이 동시를 고르게 되었다. <산벚나무>는 내가 좋아하는 동시이다. 그래서 작년에도 박혜선 작가의 <산벚나무>로 동시화 대회를 준비했다. 아빠와 즐겁게 꾸몄는데 어이없게도 작가님의 동시를 한 줄 빼먹고 옮겼다. 나중에 그 사실을 알고 작가님께 너무 죄송했고 나에게도 아쉬움이 많이 남는 동시화 대회였다. 제대로 다시 하고 싶어서 올해 동시화 대회가 열리기를 기다렸다. 작년에 실수한 것을 생각하며 동시를 한 자 한 자 몇 번을 확인하고 그림도 더 신중하게 준비했다. 매번 나와 함께 해 준 아빠, 엄마 너무 고맙고 사랑해요.^^” ∥임아현(고학년부 대상 수상자·전주북일초등학교 4학년)


제9회 가족과 함께하는 동시화대회에서 한예서(전주우림초 2년)·임아현(전주북일초 4년) 가족이 대상인 전라북도교육감상을, 권세은(순창초 3년)·박혜린(전주전라초 5년) 가족이 금상을 받는 등 마흔 가족이 수상의 영광을 얻었습니다.
올해 참가한 동시화들은 어린이들의 생활과 꿈, 자연과 사물을 주제로 한 작품이 많았으며, 심사는 △그림과 동시가 얼마나 잘 어울리는지, △작품을 만드는 과정에서 가족이 얼마만큼 마음을 주고받았는지, △작가의 동시를 훼손하지 않고 원문대로 연과 행을 잘 구분해 옮겼는지, △오탈자는 없는지, △그림이 동시를 가리지 않았는지 등을 중점으로 봤습니다.
박예분 심사위원은 “가족이 한자리에 모여 정성껏 동시화 작품을 꾸미는 장면을 상상하는 즐거운 시간이었다.”면서 “앞으로도 가족과 함께 동시로 아름다운 마음을 나누며 서로의 마음을 읽어주는 시간이 되기를 소망한다.”라고 말했습니다. 수상 작품은 1년 동안 전라북도 내 도서관·문학관·공공기관·기업체 등에서 순회 전시됩니다.

 


 
 

Total 510
번호 제   목 글쓴이 작성일자 조회
공지 2019 대한민국 초등학생 손글씨 공모전 수상자를 발표합니다 최명희문학관 2019-09-19 938
공지 10월 3일(목)·4일(금)·5일(토), 소리백일장과 소리축제 감상문 대회 참가하세요! 최명희문학관 2019-09-11 429
공지 10월 5일 오후 1시(향교문화관)_ 「혼불」로 읽는 일제강점기 전주 최명희문학관 2019-09-08 422
공지 2019년 9월 25일 전주독서대전 작고작가세미나_ 극작가 박동화 최명희문학관 2019-09-03 607
510 2019 대한민국 초등학생 손글씨 공모전 수상자를 발표합니다 최명희문학관 2019-09-19 938
509 10월 3일(목)·4일(금)·5일(토), 소리백일장과 소리축제 감상문 대회 참가하세요! 최명희문학관 2019-09-11 429
508 10월 5일 오후 1시(향교문화관)_ 「혼불」로 읽는 일제강점기 전주 최명희문학관 2019-09-08 422
507 9월 12일-15일_ 가족과 함께 즐기는 한가위 혼불 여행 최명희문학관 2019-09-08 348
506 2019년 9월 25일 전주독서대전 작고작가세미나_ 극작가 박동화 최명희문학관 2019-09-03 607
505 제9회 가족과 함께하는 동시화 대회 결과를 발표합니다 최명희문학관 2019-08-21 559
504 9월 4일 오후 4시_ 문학주간 <혼불만민낭독회> 최명희문학관 2019-08-16 706
503 8월 30일_ 문학주간 <초등학생과 함께하는 최명희의 꽁트 「완산동물원」 읽기> 최명희문학관 2019-08-16 525
502 상주작가지원사업 “당신의 글을 읽어드립니다!” 최명희문학관 2019-08-16 598
501 (고교생·대학생) 2019최명희청년소설문학상 작품 모집(8월 12일∼31일) 최명희문학관 2019-07-11 2048
500 (20190707)혼불만민낭독회(한옥마을 절기축제)와 혼불 낭독자 모집 최명희문학관 2019-06-12 1911
499 2019년 전라북도 초·중·고등학생 백일장 수상자 명단입니다 최명희문학관 2019-05-20 1534
498 총9회차 6/4~7/30 <2019 아는만큼 보이는 예술 - 소설·시·동화로 읽는 전주> 최명희문학관 2019-05-19 2819
497 제2회 혼불의 메아리 수상자를 발표합니다 최명희문학관 2019-05-13 1522
496 「혼불」 필사(筆寫), 함께 하세요!(신청 4월 22일-5월 7일) 최명희문학관 2019-04-20 1600

 1  2  3  4  5  6  7  8  9  10    

사이트맵찾아오시는길    로그인
(55042)전북 전주시 완산구 최명희길 29 최명희문학관 | TEL : 063-284-0570 | FAX : 063-284-0571
E-mail: jeonjuhonbul@empas.com, CopyrightⓒHONBUL. All rights reserve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