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사이트맵
찾아오시는길
홈으로 소살소살 > 천필만필
 
작성일 : 2019-08-16 16:50
9월 4일 오후 4시_ 문학주간 <혼불만민낭독회>
 글쓴이 : 최명희문학관
조회 : 1,134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문학주간2019’(9월 1일∼7일)에 맞춰 최명희문학관도 ㈔한국문학관협회와 함께 두 가지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최명희문학관의 대표 프로그램으로 소설 「혼불」을 다양한 장르의 예술가들과 함께 읽는 혼불만민낭독회와 초등학생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한 찾아가는 프로그램입니다.


혼불만민낭독회


•일시: 2019년 9월 4일(수) 오후 4시∼6시(120분)
•장소: 최명희문학관 앞마당


빈 문서 1001.jpg



   ∘ 연극인이 ‘극’으로 들려주는 「혼불」
      ― 소설 「혼불」에 독립된 형태로 제작 가능한 부분을 떼어내 △도대체 양반이란 거이 머여? △어찌 그리 넘으 속을 잘 안당가? 등으로 재구성해 연극인들의 살아있는 목소리로 들려준다. <도대체 양반이란 거이 머여?>는 「혼불」 4권에서 옹구네·공배네·춘복 등 거멍굴 사람들이 신분제도에 대해 논하는 내용이다. <어찌 그리 넘으 속을 잘 안당가?>는 거멍골을 대표하는 인물인 춘복이와 옹구네가 등장, 총각과 과수댁인 두 사람이 밤에 정을 나누면서도 속으로는 다른 뜻이 있는 속내를 들키는 장면이다. 연극인 전춘근·정경선·염정숙·이희찬·정성구 씨가 혼불 등장하는 인물들의 대사를 엮어 소설에 내포된 민중의 삶의 고달픔과 해학을 들려준다.


   ∘ 국악인이 ‘판소리’로 들려주는 「혼불」
      ― 소설 「혼불」에는 다양한 내용이 등장한다. 그중 「혼불 4권」에 남원을 배경으로 한 판소리 <흥보가>의 <박 타는 대목>도 소개돼 있다. 흥부가 박에서 나온 미인 양귀비를 첩으로 들이자 이를 질투하는 아내를 달래는 부분이다. 거멍굴 사람들이 모여앉아 기표와 우례의 일을 이야기하는 부분으로, 남원 춘향국악대전에서 판소리 일반부 대상을 수상한 소리꾼 경보비 씨가 창작판소리 형식으로 바꿔서 들려준다.


   ∘ 문학인이 ‘시’처럼 읽는 「혼불」
      ― 소설 「혼불」을 소리 내 읽으면 자연스레 운율이 담긴다. 한 편의 시가 되고, 한 편의 판소리가 된다. 최명희문학관 상주작가인 김도수 시인 등 여러 문학인이 「혼불」의 부분을 시처럼, 혹은 진한 전라도 억양으로 들려준다. 

 

   ∘ 음악인이 ‘노래’로 들려주는 시
      ― 작곡가·가수인 유동만 씨가 박남준의 시 「봄날」, 박정만(1946∼1988)의 시 「어느 흐린 날」, 김수영(1921∼1968) 시 「거미」 등 시인의 시에 음을 담아 시노래를 들려준다.


   ∘ 독자들이 ‘폼’ 잡고 읽는 「혼불」
      ― 소설 「혼불」의 상징적인 부분들을 행사 당일 참가하는 관객의 목소리로 듣는다. 참가자에게는 최명희문학관이 마련한 소소한 선물을 나눈다.


•주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주관: ㈔한국문학관협회 최명희문학관


 
 

Total 524
번호 제   목 글쓴이 작성일자 조회
공지 (마감 5월 31일) 제10회 혼불문학상 공모 최명희문학관 2019-11-15 2304
공지 (마감: 3월 31일) 제3회 혼불문학상 수상작 감상문 공모전 최명희문학관 2019-10-24 4924
524 최명희문학관 직원 채용 최종합격자 공고 최명희문학관 2020-01-23 282
523 설 명절(24일-26일) 프로그램과 25일(설) 개방 안내 최명희문학관 2020-01-19 405
522 <직원 채용 공고> 최명희문학관에서 함께 일 할 가족을 찾습니다. 최명희문학관 2020-01-01 1359
521 “경자년, 새해의 나날이 밝고 환하여 하는 일마다 순탄하길 기원합니다.” 최명희문학관 2019-12-29 919
520 (12월 11일·수 오후 4시) 2019작고문학인세미나_ 최명희·유기수·하근찬 최명희문학관 2019-11-23 1257
519 [11월 25일(월) 전라북도교육청 2층 강당] 최명희 「혼불」 사각사각 디딤돌 필사 기획전시 최명희문학관 2019-11-22 691
518 11월 27일(수) 28일(목) 29일(금) 오후 7시 특강 “우리가 꼭 소문내야 하는 전라북도 이야기” 최명희문학관 2019-11-20 877
517 2019최명희청년소설문학상, 장유나(대학부)·정찬영(고등부) 학생 수상 최명희문학관 2019-11-17 642
516 (마감 5월 31일) 제10회 혼불문학상 공모 최명희문학관 2019-11-15 2304
515 (마감: 3월 31일) 제3회 혼불문학상 수상작 감상문 공모전 최명희문학관 2019-10-24 4924
514 2019소리백일장·소리축제감상문쓰기대회 수상자 발표합니다 최명희문학관 2019-10-13 1222
513 (4일-6일·한벽문화관 일대)2019전주독서대전 기획전시 최명희문학관 2019-10-03 894
512 (17일 목요일 오후 7시)한승원 소설가·시인 초청강연 최명희문학관 2019-10-02 1274
511 (18일 오후 4시·남원 혼불문학관) 제9회 혼불문학상 시상식, 함께 해요! 최명희문학관 2019-10-02 1283
510 2019 대한민국 초등학생 손글씨 공모전 수상자를 발표합니다 최명희문학관 2019-09-19 2352

 1  2  3  4  5  6  7  8  9  10    

사이트맵찾아오시는길    로그인
(55042)전북 전주시 완산구 최명희길 29 최명희문학관 | TEL : 063-284-0570 | FAX : 063-284-0571
E-mail: jeonjuhonbul@empas.com, CopyrightⓒHONBUL. All rights reserve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