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사이트맵
찾아오시는길
홈으로 소살소살 > 천필만필
 
작성일 : 2007-02-27 21:41
3월 15일 오후 7시 월례문학세미나: 최명희의 수필문학Ⅰ
 글쓴이 : 최명희문학관
조회 : 2,134  





2007년도 최명희문학관 3월 월례문학세미나

☞ 일시장소: 3월 15일 오후 7시, 최명희문학관 비시동락지실


☞ 대상작품: 최명희의 수필 - 중·고교시절 수필


☞ 초대강사: 신귀백(소설가·영화평론가·정읍 배영고등학교 교사)


☞ 대상작품: 최명희의 중고교 시절 수필(콩트)
㉠ 병설중학교 재학: 완산 동물원(전주사범병설중학교 교지 학·1961)
㉡ 기전여고 재학: 우체부(새로운 작문·1965)
㉢ 기전여고 근무: 꽃잎처럼 흘러간 나의 노래들-나의 중3 시절(기전여고 교지·1967)




최명희 선생은 어렸을 적부터 글쓰기를 좋아했다.

동창생들의 기억에 따르면, 전주 풍남초등학교 시절(1960년 3월 졸업), 전주사범병설중학교 시절(1963년 2월 졸업), 전주 기전여자고등학교시절(1966년 1월 졸업) 내내 어느 하루도 글쓰기를 멈춰본 적이 없다고 한다.

현재까지 발굴된 자료 역시, 최명희 선생은 고교 재학 시절부터 일찍 그 문재를 드러냈으며, 대학 재학 중에도 공모전 입선 행렬은 계속되고, 교사 재직 시절 역시 간간이 지면에 이름을 드러냈다.

선생은 재학 당시 전국 백일장을 휩쓸고 다녔는데, 선생의 교복빛깔이 자주색이어서 선생이 나타나기만 하면 ‘공포의 자주색’으로 불릴 정도로 도맡아 장원을 하였다고 한다.
기전여고 3학년 당시 연세대에서 주최한 전국남녀 고교문예콩쿨에서(고교생 장원) 장원한 수필 「우체부」는 이미 『고등작문』(박목월·전규태 공저, 정음사) 교과서에 예문으로 실릴 정도로 빼어난 문학성을 인정받기도 했다. 소설은 말해 무엇하랴.

이 날 월례문학세미나에서는 최명희 선생의 중고교 시절 작품을 통해, 그 시절을 추억해 본다. 또 1960년대 중고교 학생들의 모습을 살피고, 지금 학생들의 글쓰기에 대해 논의해 본다.

선생은 생전, “단 한 사람만이라도 오래오래 나의 하는 일을 지켜보아 주셨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그의 작품을 읽고, 살피는 일은 그의 유지를 잇는 가장 쉬운 방법일 것이다.

작가 최명희의 작품을 읽고, 함께 이야기를 나누는 이 시간은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참가를 원하는 독자는 매 월 12일까지 최명희문학관으로 신청하면 된다.(문의 063. 284-0570)


 
 

Total 504
번호 제   목 글쓴이 작성일자 조회
공지 8월 30일_ 문학주간 <초등학생과 함께하는 최명희의 꽁트 「완산동물원」 읽기> 최명희문학관 2019-08-16 53
공지 9월 4일 오후 4시_ 문학주간 <혼불만민낭독회> 최명희문학관 2019-08-16 63
공지 상주작가지원사업 “당신의 글을 읽어드립니다!” 최명희문학관 2019-08-16 103
공지 (고교생·대학생) 2019최명희청년소설문학상 작품 모집(8월 12일∼31일) 최명희문학관 2019-07-11 1295
공지 제13회 대한민국 초등학생 손글씨 공모전(마감 9월 6일) 최명희문학관 2019-04-17 4940
공지 8월 23일(금) 제12차(혼불 10권)_ 「혼불」 완독 돕는 ‘혼불, 꽃심에 거닐다’ 최명희문학관 2019-02-14 5833
9 4월문학세미나 <최명희의 수필문학Ⅱ - 대학시절 수필> (1) 최명희문학관 2007-04-07 1896
8 꽃피는 봄날, 안녕하십니까? 최명희문학관 관장 장성수입니다 최명희문학관 2007-04-15 1999
7 4월 21일 오후 4시, 오세영 시인(서울대 국문과 교수) 초청 문학강연 (1) 최명희문학관 2007-04-15 2065
6 3월 15일 오후 7시 월례문학세미나: 최명희의 수필문학Ⅰ 최명희문학관 2007-02-27 2135
5 <혼불문학기행>, 제1회지역문화NGO포럼 지역문화활동 우수사례 선정 (1) 최명희문학관 2007-03-26 1970
4 21일: 초등학생 150여명과 함께 하는 혼불문학여행 (1) 최명희문학관 2007-02-20 2044
3 정해년 새 해, 명윤(明潤) 반듯하고, 교기(嬌氣) 가득 하세요. (2) 최명희문학관 2007-02-17 1871
2 [설맞이 행사]『혼불』로 읽는 설과 정월대보름 최명희문학관 2007-02-04 1731
1 최명희문학관이 웹에 둥지를 틀었습니다 (2) 최명희문학관 2007-01-26 1842

   31  32  33  34

사이트맵찾아오시는길    로그인
(55042)전북 전주시 완산구 최명희길 29 최명희문학관 | TEL : 063-284-0570 | FAX : 063-284-0571
E-mail: jeonjuhonbul@empas.com, CopyrightⓒHONBUL. All rights reserve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