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사이트맵
찾아오시는길
홈으로 꽃심을 지닌 땅 > 언론에 비친

 
작성일 : 2019-06-16 14:08
[서울신문 20190614]켜켜이 쌓인 시간의 길, 골목골목 낭만을 거닐다
 글쓴이 : 최명희문학관
조회 : 100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90614033001&wlog_tag3=… [17]


매체: 서울신문

날짜: 2019년 6월 14일

제목: 켜켜이 쌓인 시간의 길, 골목골목 낭만을 거닐다

출처: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90614033001&wlog_tag3=daum

쓴이: 이정수 기자


 

전북 전주는 한 해 1100만명 넘는 관광객이 다녀가는 국내 최고의 여행지다. 여행을 좋아한다는 사람 중에서 안 가본 사람을 찾기 힘들 정도로 수많은 사람들이 다녀간 도시지만, 방문객은 해마다 늘고 있다. 보고 또 봐도 좋은 우리 옛것의 전통 위에 전주 토박이 문화가 세월따라 하나둘 쌓이고 트렌드에 뒤처지지 않는 새것이 어우러지면서 지금의 전주를 꽃피우고 있기 때문이 아닐까. 구도심의 한옥마을부터 새 옷을 입은 팔복예술공장까지 전주의 과거와 현재를 아우르는 시간을 천천히 걸었다.

전주 여행의 시작점은 조선시대 전주부성의 남문인 풍남문(보물 제308호)이다. 이곳에서 오목대까지 이어지는 550m가량의 큰길을 중심으로 한옥마을이 뻗어 있다.

(중략)

‘혼불’의 작가 최명희의 섬세한 감수성을 간접적으로나마 느껴 볼 수 있는 최명희문학관을 둘러본다. 전통한지원과 부채박물관에서 전통문화를 살펴보고 작은 갤러리들에 하나씩 발걸음을 멈춘다. 골목골목을 돌아다니다 오목대 가는 길에 이른다. 오독대는 평지인 한옥마을 동쪽 나지막한 언덕 위에 지어진 누각이다. 나무 데크 계단을 따라 오르다 보면 한옥마을이 내려다보이는 풍경과 마주한다. 오목대까지 오르면 더 멋진 경치가 나올 것 같지만 나무에 둘러싸여 있어 전망이 없는 것이 아쉽다. 다만 신발을 벗고 누각 위에 앉아 그늘 아래 시원한 바람을 마주할 수 있어 좋다.

 

 

 


 
 

Total 3,331
번호 제   목 글쓴이 작성일자 조회
3331 [전북일보 20190724]최명희문학관과 함께하는 어린이시 읽기_ 책 최명희문학관 2019-07-23 1
3330 [전북일보 20190717]최명희 문학관과 함께하는 어린이시 읽기_ 삼겹살 데이 최명희문학관 2019-07-16 63
3329 [전북포스트 20190716]소설가 서철원 씨, 제9회 혼불문학상 수상 최명희문학관 2019-07-16 53
3328 [전북일보 20190716]제9회 혼불문학상 대상에 서철원 작가 ‘최후의 만찬’ 최명희문학관 2019-07-16 31
3327 [전주MBC 20190716]제9회 혼불문학상에 '최후의 만찬' 최명희문학관 2019-07-16 19
3326 [뉴시스 20190716]제9회 혼불문학상에 서철원 작가의 '최후의 만찬' 당선 최명희문학관 2019-07-16 12
3325 [한국일보 20190716]제9회 혼불문학상에 서철원 작가 `최후의 만찬' 최명희문학관 2019-07-16 22
3324 [새전북신문 20190716]혼불문학상에 서철원 `최후의 만찬' 최명희문학관 2019-07-16 15
3323 [전북도민일보 20190716]제9회 혼불문학상 대상에 서철원씨 ‘최후의 만찬’ 최명희문학관 2019-07-16 18
3322 [전라일보 20190716]제9회 혼불문학상 수상작 서철원 작가 ‘최후의 만찬’ 최명희문학관 2019-07-16 18
3321 [전북중앙신문 20190716]제9회 혼불문학상 수상작, 서철원의 최후의 만찬 최명희문학관 2019-07-16 18
3320 [뉴스1 20190716]제9회 혼불문학상에 서철원 작가의 ‘최후의 만찬’ 최명희문학관 2019-07-16 20
3319 [브레이크뉴스 20190716]제9회 혼불문학상 '대상작' 선정 최명희문학관 2019-07-16 16
3318 [경북일보 20190715]한국문협 포항지부, 문학관 탐방 행사 개최 최명희문학관 2019-07-15 31
3317 [대경일보 20190715]흑구문학관 건립 추진 위한 문학관 탐방 행사 열려 최명희문학관 2019-07-14 38

 1  2  3  4  5  6  7  8  9  10    

사이트맵찾아오시는길    로그인
(55042)전북 전주시 완산구 최명희길 29 최명희문학관 | TEL : 063-284-0570 | FAX : 063-284-0571
E-mail: jeonjuhonbul@empas.com, CopyrightⓒHONBUL. All rights reserve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