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사이트맵
찾아오시는길
홈으로 꽃심을 지닌 땅 > 언론에 비친

 
작성일 : 2008-01-09 09:56
[전북일보 2008-01-07] 최명희 문학관, 올 월례문학세미나 '혼불' 확정
 글쓴이 : 최명희문학관
조회 : 890  
   20080107 월례문학세미나.pdf (953.5K) [3] DATE : 2008-01-09 09:56:00

최명희 문학관, 올 월례문학세미나 '혼불' 확정


'혼불' 더 화려하게...




최명희문학관(관장 장성수) 월례문학세미나가 올해는 최명희의 대표작품 「혼불」을 집중조명하기로 했다.


지난 2년 동안 최명희의 단편소설과 수필에 비중을 뒀다면, 올해는 3분기로 나눠 「혼불」을 보다 전문적으로 연구하기로 했다.


1분기에는 여성을 위한 이론적·실천적 기여를 목적으로 창립된 여성다시읽기(대표 이영진)와 세미나를 공동주관한다. 최명희 작품에서 한 주제를 설정하고 비슷한 주제를 가진 다른 소설가들의 작품과 비교해 읽는 시간. 18일 ‘최명희 소설의 가족담론’(장미영)과 ‘현대미디어에 나타난 가족상’(정한나도), 2월 15일 ‘노인문학의 관점에서 최명희 소설읽기’(김은혜)와 ‘노인에 관한 문화인류학적 고찰’(진양명숙), 3월 21일 ‘혼불에 나타난 여성의 운명’(김미정)과 ‘우리 시대의 여성문제:사례 소개’(강난희), 4월 18일 ‘혼불에 나타난 남성캐릭터 비평’(이수라)과 ‘사이버 공간의 남성들’(이영진)을 주제로 진행된다.


2분기에는 「혼불」의 언어와 풍속, 배경지 등을 테마로 전문연구자들의 초청강연이 이어지며, 3분기에는 동화구연가, 시인, 아동문학가 등 타 장르 예술인들이 다양한 방식으로 「혼불」을 읽는다. 문의 063) 284-0570


 
 

Total 2,874
번호 제   목 글쓴이 작성일자 조회
294 [경향신문2006-08-04]책@21세기.고전읽기 "제 앞길, 제 혼불로 밝히라"말한다 최명희문학관 2008-06-13 944
293 [전주일보 20008-02-19] 최명희 문학관, 오는 22일 월례문학세미나 최명희문학관 2008-06-12 889
292 [전북대중일보 2008-06-09] '혼불' 작가 최명희 청년문학상 작품 공모 최명희문학관 2008-06-12 865
291 [전북대중일보 2008-05-15] 싸게 최명희 문학관으로 오시요잉~ 최명희문학관 2008-06-12 875
290 [전북대중일보 2008-03-12] 최명희문학관 월례문학세미나 최명희문학관 2008-06-12 900
289 [전북대중일보 2008-02-20] 최명희문학관 월례문학세미나 개최 최명희문학관 2008-06-12 863
288 [전북대중일보 2008-01-30] 설날 최명희 문학에 '흠뻑' 최명희문학관 2008-06-12 990
287 [전주대중일보 2008-01-09] 2008 '혼불'의 재해석 기대 최명희문학관 2008-06-12 953
286 [전라일보 2008-05-30] '제 2회 시민과 함께하는 시와 소리의 만남' 최명희문학관 2008-05-30 893
285 [전북중앙신문 2008-05-29] 작가와 문학청년의 만남 최명희문학관 2008-05-30 982
284 [전북일보 2008-05-30] 詩香에 젖고 문학을 말하다 최명희문학관 2008-05-30 941
283 [쿠키뉴스 2008-05-25] 전주,눈길끄는 전시회 2제 최명희문학관 2008-05-29 920
282 [연합뉴스 2008-05-20] 작가들의 친필 원고 관람하세요 최명희문학관 2008-05-21 921
281 [전북도민일보 2008-05-19] 1947명사진으로 만난 최명희씨 모습은? 최명희문학관 2008-05-20 867
280 [전북일보 2008-05-19] 최명희문학관 기획상설전시 '혼불의 정신을 기리며…' 최명희문학관 2008-05-20 893

   171  172  173  174  175  176  177  178  179  180    

사이트맵찾아오시는길    로그인
(55042)전북 전주시 완산구 최명희길 29 최명희문학관 | TEL : 063-284-0570 | FAX : 063-284-0571
E-mail: jeonjuhonbul@empas.com, CopyrightⓒHONBUL. All rights reserve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