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사이트맵
찾아오시는길
홈으로 꽃심을 지닌 땅 > 언론에 비친

 
작성일 : 2018-11-21 16:24
[전북일보 20181121]최명희문학관과 함께 하는 어린이시 읽기_ 멍
 글쓴이 : 최명희문학관
조회 : 239  
   http://www.jjan.kr/news/articleView.html?idxno=2023670 [42]

 

20181121 전북일보 동시.jpg



매체: 전북일보

날짜: 2018년 11월 21일

제목: 최명희문학관과 함께 하는 어린이시 읽기_ 멍

출처: http://www.jjan.kr/news/articleView.html?idxno=2023670

쓴이: 김수희 (진안초 6학년)


 

 

나는 당뇨병이 있어서
주사를 하루에 네 번 맞는다.
팔, 허벅지, 배에 맞는데
멍이 든다.
피멍도 들도, 일반 멍도 들고 한다.
정말 너무 힘들고 아프다.
나아도 다시 멍이 들고
지금도 내 몸에 멍이 있다.
주사 맞아도 멍이 안 들면 좋겠다.
 
* 웃는 얼굴이 참 밝았다. 교실에서 유튜브를 틀어놓고 멋지게 춤도 추었다. 그런데 그런 수희에게 소아당뇨가 있다고 했다. 소아당뇨. 들어보기는 했지만 생소했다. 주사를 하루에 네 번 맞는다는 것도 처음 알았다. 그것도 초등학생 아이가 스스로. 학교에서 주사를 놓을 때면 슬며시 내 옆에 와서 눈짓을 하고 보건실로 간다. 가정방문을 갔을 때, 엄마는 눈물을 멈추지 않았다. 안타까운 마음이야 부모 심정은 오죽할까 싶었다. 하지만 수희는 아랑곳하지 않고 가끔 투정도 부리고, 속상할 때는 눈물을 보이기도 한다. 여전히 맑고 밝은 또래 아이일 뿐이다. -윤일호 (아동문학가, 초등학교 교사)



 
 

Total 2,993
번호 제   목 글쓴이 작성일자 조회
2993 [국민일보 20190221]한옥마을의 전주로 떠나는 시간여행 최명희문학관 2019-02-21 15
2992 [전북일보 20190220]최명희문학관 “소설 혼불 완독, 함께 도전해봐요” 최명희문학관 2019-02-19 20
2991 [전북일보 20190220]최명희 문학관과 함께하는 어린이시 읽기_ 언제라도 행복한 사람 최명희문학관 2019-02-19 15
2990 [새전북신문 20190219]소설 혼불 속 꽃심 전주를 거닐어요 최명희문학관 2019-02-18 20
2989 [전라일보 20190219]함께 읽어보는 ‘혼불’··· 기억남는 문장 나눠요 최명희문학관 2019-02-18 18
2988 [전민일보 20190218]최명희문학관, 혼불,꽃심에 거닐다 참가자 모집 최명희문학관 2019-02-17 22
2987 [전북도민일보 20190218]함께 읽어 즐거운 ‘혼불’ 완독 도전하세요! 최명희문학관 2019-02-17 28
2986 [전북포스트 20190215]「혼불」 완독 돕는 ‘혼불, 꽃심에 거닐다’, 신청하세요! 최명희문학관 2019-02-15 28
2985 [전북포스트 20190214]최명희문학관, 13일 대학생 대상 '전북문화바로알기' 호응 최명희문학관 2019-02-14 30
2984 [전북일보 20190213]최명희문학관과 함께하는 어린이시 읽기_ 풍선 최명희문학관 2019-02-13 41
2983 [브레이크뉴스 20190208]‘예향의 고장’ 전주 축제, 품격있는 즐거움과 여백의 미 모두 충족해야 최명희문학관 2019-02-09 58
2982 [마이데일리 20190208]‘전주 한옥마을 축제 총람’, 품격 있는 즐거움과 여백의 미를 모두 충족해야 최명희문학관 2019-02-09 52
2981 [한겨레 20190205]전주한옥마을에서 윷점 치고 가세요 최명희문학관 2019-02-06 58
2980 [JTV 20190203](8시뉴스)최명희문학관 설 행사 인터뷰 최명희문학관 2019-02-06 58
2979 [새전북신문 20190201]새해 복 많이 받으면 돼지~ 최명희문학관 2019-02-01 69

 1  2  3  4  5  6  7  8  9  10    

사이트맵찾아오시는길    로그인
(55042)전북 전주시 완산구 최명희길 29 최명희문학관 | TEL : 063-284-0570 | FAX : 063-284-0571
E-mail: jeonjuhonbul@empas.com, CopyrightⓒHONBUL. All rights reserve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