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사이트맵
찾아오시는길
홈으로 꽃심을 지닌 땅 > 언론에 비친

 
작성일 : 2018-03-29 10:51
[전북포스트 20180328]"혼불」 필사(筆寫), 함께 하세요!"
 글쓴이 : 최명희문학관
조회 : 1,396  
   http://www.jbpos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758 [221]

매체: 전북포스트

날짜: 2018년 3월 28일

제목: "혼불」 필사(筆寫), 함께 하세요!"

출처: http://www.jbpos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758

쓴이: 김미영 기자


 

 
▲ 최명희의 <혼불> 친필원고

 

 

•소설 「혼불」에 각인된 언어의 돌을 주워 담는 「혼불」 필사(筆寫), 함께 하세요?

•4월 19일 - 6월 21일, 매주 목요일 오전 10시(2시간) 최명희문학관 세미나실

 

“나는 일필휘지란 걸 믿지 않는다. 원고지 한 칸마다 나 자신을 조금씩 덜어 넣듯이 글을 써 내려갔다.”라고 말했던 소설가 최명희(1947∼1998). 그의 치열하고 섬세한 작가정신을 느낄 수 있는 시민 참여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전라북도교육청과 최명희문학관이 함께하는 소설 「혼불」 필사 프로그램 ‘사각사각 디딤돌’이다.

17년에 걸쳐 쓰인 「혼불」은 우리말을 아름답게 녹여 쓴 작가의 마음이 책갈피 틈새와 문장의 행간마다 담긴 작품. ‘흔들리는 바람’(1부·1~2권), ‘평토제’(2부·3~4권), ‘아소, 님하’(3부·5~6권), ‘꽃심을 지닌 땅’(4부·7~8권), ‘거기서는 사람들이’(5부·9~10권) 등 5부 10권으로 구성돼 있으며, 108개의 소제목으로 갈라진 각 장이 마치 한 편의 단편을 이루는 독특한 형식을 이루고 있다.

 

   
▲ 최명희의 <혼불> 원고탑(최명희문학관)

 

대상은 도내 초·중·고·특수학교 학부모이며, 필사 기간은 4월 19일부터 6월 21일까지 매주 목요일 오전 10시(2시간) 최명희문학관 세미나실. 참가자들은 10주 동안 10명씩 팀을 이뤄 각각 한 권의 책을 필사해 10권 분량인 「혼불」을 완성한다.

프로그램의 강사를 맡은 극작가 최기우 씨는 “최명희의 글에는 인간이 지닌 원초적인 아픔과 어둠을 밝고 찬란한 빛으로 발하게 하는 힘이 있다.”라며 “한 글자 한 글자 옮겨 적다 보면 눈으로 읽을 때 미처 보지 못한 것들을 발견할 수 있으며, 전라도의 언어와 역사와 문화를 다시 살피는 기회가 된다.”고 소개했다. 접수는 전북학부모지원센터 홈페이지(http://parents.jbe.go.kr)에서 할 수 있다. 문의 063-239-3731

/김미영 기자


 
 

Total 2,940
번호 제   목 글쓴이 작성일자 조회
2940 [전북은지금 제783호 20181214]'혼불'로 보는 사투리 말맛_ 짜치 최명희문학관 2018-12-15 4
2939 [전북일보 20181212][최명희문학관과 함께 하는 어린이시 읽기_ 나무 최명희문학관 2018-12-12 16
2938 [전북일보 20181210]작고문학인을 기억하다… “서권, 문정을 아시나요?” 최명희문학관 2018-12-10 35
2937 [전북도민일보 20181210]“문인은 작품을 남긴다”… 최명희문학관 ‘작고 문학인 세미나’ 최명희문학관 2018-12-10 23
2936 [전북은지금 제782호 20181207]'혼불'로 보는 사투리 말맛_ 창시 최명희문학관 2018-12-10 19
2935 [투데이안 20181206]우리가 쓴 이야기들 “글愛 빠지다…” 최명희문학관 2018-12-08 28
2934 [브릿지경제 20181206]학부모들이 만들고 쓴 동화책·필사 작품 50여점 전시 최명희문학관 2018-12-08 29
2933 [전주일보 20181206]전북 학부모들이 만들고 쓴 동화책·필사 작품 50여점 전시 최명희문학관 2018-12-08 25
2932 [전라일보 20181206]쓰고 고치고 또 고치고··· 글쓰기 작업 조금 서툴지만 “그래도 마음만은 작가랍니다” 최명희문학관 2018-12-08 25
2931 [공유경제 20181206] 동화책·필사 작품 50여점 전시 최명희문학관 2018-12-08 25
2930 [전라일보 20181207]누구보다 진실했던 문학인, 그들의 삶 조명 최명희문학관 2018-12-07 30
2929 [새전북신문 20181207]혼불기념사업회, 전북작가회의, 작고 문학인 기념 세미나 최명희문학관 2018-12-07 27
2928 [전북일보 20181205]‘최명희·서권·문정희’ 삶과 작품세계 조명한다 최명희문학관 2018-12-04 49
2927 [전민일보 20181204]최명희·서권 소설가, 문정희 시인의 삶과 작품세계 조명 최명희문학관 2018-12-03 48
2926 [전북도민일보 20181204]작고문학인 최명희-서권-문정희를 기념하는 세미나 최명희문학관 2018-12-03 38

 1  2  3  4  5  6  7  8  9  10    

사이트맵찾아오시는길    로그인
(55042)전북 전주시 완산구 최명희길 29 최명희문학관 | TEL : 063-284-0570 | FAX : 063-284-0571
E-mail: jeonjuhonbul@empas.com, CopyrightⓒHONBUL. All rights reserved.
위로가기